탈북난민인권연합
주요뉴스
home > 주요뉴스 > 해외통신
 
작성일 : 15-11-21 15:57
유엔 “베트남 체포 탈북자 북송 중단을”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1,702  

유엔 “베트남 체포 탈북자 북송 중단을”

앵커: 유엔이 베트남, 즉 윁남에서 검거돼 중국으로 추방된 뒤 현재 행방이 알려지지 않은 탈북자 9명에 대한 강제북송 중단을 중국 정부에 공개 촉구했습니다.

박정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엔이 지난 달 하순 베트남에서 체포돼 중국 공안에 넘겨져 북송될 위기에 처한 것으로 알려진 탈북자 9명의 현재 상황을 공개하라고 베트남, 중국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유엔 인권 최고대표 사무소는 20일 한 살짜리 아기와 십대 청소년이 포함된 탈북자들이 지난달 22일 베트남에서 체포돼 중국으로 추방된 걸로 알려졌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기구의 라비나 샴다사니 대변인은 탈북자들이 지난 17일 중국 당국에 의해 북중 국경지역인 선양에 도착한 뒤 외곽으로 옮겨졌으며 현재 위치가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탈북자들이 베트남에서 체포된 뒤 중국으로 추방돼 북중 국경지역으로 옮겨진 일련의 움직임은 이들이 강제 북송의 위험에 처했을 가능성이 크다고 경고했습니다.

샴다사니 대변인은 특히 탈북자들이 이미 강제북송됐을 가능성에 대해 매우 우려하고 있다며 북송될 경우 매우 심각한 인권유린을 당하게 될 거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한국의 대북인권단체인 북한인권시민연합은 탈북자 9명과 중국인 아빠와 탈북 엄마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 1 명이 지난달 22일 중국을 거쳐 베트남으로 탈출하던 도중 붙잡혀 중국 공안에 넘겨졌다고 최근 폭로했습니다.

북한인권연합: 이들은 지은 죄도 없고 탈북한 이유는 단지 살기 위해서입니다. 중국 정부가 그 사람들을 가엽게 여겨서 돌려보내지 않고 한국으로 들어올 수 있게,….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 보고서는 강제 북송된 탈북자들이 고문과 구금, 처형 등에 처해진다며 중국 등에 대해 탈북자 강제 북송을 중단하라고 촉구하고 있습니다.

출처/자유아시아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