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난민인권연합
주요뉴스
home > 주요뉴스 > 탈북소식
 
작성일 : 13-08-23 11:16
북한주민 1명 인천 교동도로 헤염쳐 탈북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2,202  
23일 오전 3시40분께 인천 강화군 교동도 해안으로 북한 주민 1명이 귀순해 관계당국이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늘 새벽 북한 민간인 1명이 교동도 해안으로 넘어온 것을 교동도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다.

북한 주민은 발견 당시 "북에서 왔다"며 귀순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군경합동심문조를 구성해 북한 주민의 신병을 확보한 뒤 정확한 귀순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귀순 북한 주민은 한강을 헤엄쳐 건너왔으며 경계 철책이 없는 지역으로 넘어온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강화군 교동도는 북한 황해남도 연안군과 마주하고 있으며 불과 2㎞ 남짓 떨어져 있다. 지난해 9월에도 20대 탈북 남성이 한강을 건너 교동도 민간에서 숨어 지내다 6일만에 발견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