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난민인권연합
자유게시판
home > 자유게시판 > 자작글·시
 
작성일 : 11-04-03 10:17
달에 묻노라.....타향의 달밤 노래와 함께..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170  

 

타양의 밤은 잠이 없노라

 

                                고향의 밤이  그리워서

 

오늘도 달뜨는  밖에 앉아

 

                          술과 동무하며 달과 속삭인다.                    

 

 인간세상에서           너, 

 

몇번 떴다  지는냐고  

   

  술잔들고 하늘바라 묻노니

 

대답은       없고

 

별들만 눈만  깜박이니

 

술에  적신  이 마음

 

고향생각  더욱 애절하구나.